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0000173401_001_20170414114516316.jpg

 

[enews24 김지연 기자] 여성그룹 EXID가 일명 '짤부자'로 등극했다.

14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게시된 '직장인들이 쓰면 좋은 EXID 짤'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네티즌들의 큰 공감을 불러일으키며 화제가 되고 있다.

화제의 이미지 속에는 EXID의 세 번째 미니앨범 '이클립스(Eclipse)'의 수록곡 '보이(Boy)' 가사인 "일하기 싫어" "또 일하러 가기 싫어" 등의 공감 가는 가사로 직장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하니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혜린의 '일하기 싫어짤'과 함께 "그녀의 진심이 무대에서 드러나 버렸다"는 문구를 게시해 팬들을 폭소케 했다.

지난 13일에는 EXID와 장재인이 함께 SBS 파워 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 장재인의 "EXID와는 처음 보는데 하니 씨의 양파 움짤을 자주 봐서 어색하지 않다"는 말에 다시 한번 하니의 '양파짤'이 뜨겁게 떠올랐다.

이에 하니는 "그때 LE언니 생일이라 요리를 하는 상황이었는데 양파를 썰어본 적이 별로 없어서 그렇게 미끄러운지 몰랐다"며 "손이 베일 뻔했는데 너무 놀라서 저도 모르게 그런 포즈가 나왔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EXID는 지난 10일 신곡 '낮보다는 밤'으로 컴백해 활발한 활동 중이다.

김지연 기자 butthegirl@enews24.net

[Copyright ⓒ Asia No.1 연예뉴스 enews24.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