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logo

NEWS
NEWS NEWS

0000557645_001_20170416190716822.jpg


‘은위’ 하니, 실수로 男 가발 벗겨…놀라움에 ‘폴짝’

 

‘은밀하게 위대하게’ 하니가 실수로 일반인 남자의 가발을 벗겼다.

 

1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위’)에서는 EXID LE, 정화, 혜린의 의뢰를 받아 하니의 몰래카메라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하니는 커플로 추정되는 사람들에게 다가가 이벤트를 만들어주려고 시도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오늘 처음 만난 사이다”라고 말했고, 이에 하니는 “커플 미션 타깃으로 처음 만난 사이도 괜찮냐”고 다시 한 번 확인했다.

 

이후 하니는 다시 한 번 커플에게 다가가 이벤트를 설명했고, 커플이 난감해하는 듯 하자 애교를 부리며 유도했다. 그렇게 하니를 향한 몰래카메라 작전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커플이 함께 하트를 그리는 포즈를 유도하던 하니는 실수로 남자의 가발을 벗기게 됐다. 갑자기 가발이 벗겨지자 하니는 폴짝 뛰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고, 이 상황을 지켜보던 다른 사람들은 폭소했다.

 

동아닷컴 최윤나 기자 yyynnn@donga.com